글렌모렌지 시그넷 가격, 시음, 테이스팅 생생한 정보

이번에 동생이 집에 술방을 제대로 꾸며서 여러 위스키를 제대로 즐기고 왔습니다. 그중에 하나가 글렌모렌지 시그넷인데, 뚜따를 했네요. 이번 포스팅에서는 글렌모렌지 시그넷 가격부터 테이스팅 정보까지 생생히 알려드리겠습니다.

글렌모렌지 시그넷 가격 및 기본정보

가격 : 면세점 기준 33만원, 700 ml
도수 : 46%
지역 : 하이랜드

글렌모렌지 시그넷 한 잔
글렌모렌지 시그넷 한 잔

글렌모렌지 시그넷 향

첫 향은 옅은 쉐리향, 풋살구 향이 느껴졌습니다. 위스키 색 자체가 약간 간장색 계열이라 쉐리캐스크일 것으로 예상했는데, 역시나 쉐리향이 느껴졌네요.

이후에 다시 맡았을 때 느껴지는 향은 엄청 버터리한 향인 바닥에 깔려있었고, 쉐리향이 지배적이었습니다.

다 마시고 난 뒤에 잔에서 나는 잔향은 가죽냄새, 아주 약간의 복숭아 향이 느껴졌습니다.

알코올 도수가 46도밖에 안돼서 그런지 바디감은 약간 미디엄 정도였고, 글렌모렌지 시그넷이 유명해진 이유인 커피 맛이 지배적으로 느껴졌습니다.

개인적으로 과일향이나 다른 향이 나지 않아서 약간 아쉬운 점이 있었습니다.

피니시

피니시는 다크초콜릿의 씁쓸함이 느껴졌고 혀끝과 윗입술에 매운 느낌이 10초 정도 지속되었습니다.

총평을 하자면 커피 맛이 독특하고 맛있는 위스키긴 하지만 33만원 주고 마실 맛은 아닌 것 같습니다. 개인적으로 글렌모렌지 시그넷은 가격이 너무 비싸져서 거품이 너무 낀게 아닌가 생각합니다.

맥켈란 12년 쉐리 오크 캐스크가 15만원정도면 구매가 가능한데, 개인 취향이긴 하지만 이게 더 맛도 좋고 가격도 반밖에 되지 않으니까 말이죠.

그럼 이것으로 글렌모렌지 시그넷 시음기를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Related Posts